메뉴

전체기사

정치/경제

사회/문화

교육

지역뉴스

스포츠/연예

축제/카드뉴스

피플/칼럼(기고)

해외/종교/알림

경산시-중진공 「경산사랑 내일채움공제」업무협약 체결
변정섭 기자   |   2023.03.22 [09:30]

 

[코리아투데이뉴스경산시(시장 조현일)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사장 김학도)은 21일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하 "중진공”) 경북남부지부 회의실에서 「경산사랑 내일채움공제」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내일채움공제는 중소기업 사업주와 핵심 인력이 5년간 공동으로 적립한 공제금을 만기 시 장기 재직한 핵심 인력에게 성과보상금 형태로 지급하는 정책성 공제사업이다.

 

이번 협약으로 경산시는‘내일채움공제’에 가입하는 사업주의 기업부담금 24만원 중 매월 10만원을 1년간 지원하며 지원 규모는 100명 이내로 기업당 최대 5명까지 지원한다. 특히, 「경산 희망기업」은 최대 10명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경산시는 사전절차 이행 후 5월부터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할 예정으로 중진공 경북남부지부에서는 사업의 신청 접수 및 지원 대상자 선정과 관리, 정산업무를 경산시는 예산확보와 사업 참여 홍보 및 수요 발굴 등 사업 전반에 대한 총괄 업무를 수행한다.

 

조현일 시장은 “지난 2월 중진공 방문 후 기업지원정책에 대한 성과로 오늘 협약이 이루어진 것에 대해 고무적으로 생각한다”며 “이번 협약은 노·사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사업이라 더욱 뜻깊다”며 “앞으로도 중진공과 유기적 협력체계를 구축해 기업의 애로사항 해소 및 고용환경 개선을 위한 다양한 중소기업 지원책과 일자리 정책을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이수형 중진공 경북남부지부장은 “경산사랑 내일채움공제가 지역 중소기업의 고용안정과 근로자의 전문성 강화로 이어져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를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경산시와 지속적으로 협력해 기업 하기 좋은 도시 환경을 만들어 나가는 데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내일채움공제 사업은 근로자의 자산형성 지원과 기업의 인력난 해소를 위해 추진하는 사업으로, 근로자는 목돈마련 기회를 부여받고 기업은 우수 핵심 인력의 장기 재직 유도로 경쟁력 향상 효과를 얻을 수 있다.

 

변정섭 기자([email protected])

실시간 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홈앱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코리아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