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달성군, 착착착착 기부 릴레이로 끊임없는 나눔의 행진

- 작게+ 크게

김기백 기자
기사입력 2021-12-01

 

 

 

[코리아투데이뉴스] 달성군(군수 김문오)이 지난 30일 논공읍 일대 10개 자영업소가 착한가게에 단체 가입해 현판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 착한가게에는 코로나19로 가게 운영이 다소 어려워졌음에도 불구하고 나눔을 실천하고 어려움을 주민들과 함께 극복하고자 하는 마음을 모아 논공읍 일대 10개 업체 (버섯골, 신통치킨, 낙지이야기, 낙산루반점, 주영선국수, 낙동생오리, 통큰감자탕, 성원숯불갈비, 강산진짜순대, 황실장식)가 단체로 신규 가입해 주목받고 있다.

 

김문오 달성군수는 “어려운 상황에서도 도움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는 사실이 지역주민들의 마음을 포근하게 한다.”며 “선행을 베풀어 준 주민들에게 감사를 전하며 후원금은 관내 주민들을 위해 소중하게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착한가게에 참여하고 있는 한 참여자는 “어려울수록 함께 나누는 미덕이 더욱 가치 있는 일이라고 생각한다. 앞으로 더 많은 상인이 동참해 착한 거리가 됐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착한가게’는 달성군, 달성복지재단,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연계해 추진하는 사업으로 후원자를 발굴하고 지역의 복지문제를 지역의 힘으로 해결하려는 나눔 복지 사업이다. 매월 최소 3만 원 이상 또는 매출의 일정액을 정기적으로 어려운 이웃들에게 나눌 수 있다면 누구나 착한가게의 주인이 될 수 있다. 

 

김기백 기자([email protected]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코리아투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등록번호 : 경북, 아 00543 l 발행인(편집인) : 변상범 I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호진